◎ 날씨:  맑음

○ 풀무 50주년 기념예배
어제 오후 토론회와 저녁 공연에 이어, 오늘 오전에는 풀무 50주년 기념예배를 고등부 강당에서 드렸다. 시간에 늦기도 하고, 여름이를 데리고 강당에 들어가기도 어렵고 해서, 고등부 정원 나무그늘 아래 앉아 실외스피커에서 흘러나오는 이야기를 듣고 있었다. 품에 안겨 잠든 여름이며, 샘이네, 노야네, 도현이네를 비롯해 몇몇 가족들이 옹기종기 둘러 앉아 설교와 강연을 듣는 풍경이며, 또 세월의 무게가 담겨있는 그 말씀의 내용들이며...  가만히 듣고 있자니 내  마음 속에서 잔잔한 감동이 샘솟는다. 내가 이 곳, 풀무안에 있다는 것이 참 감사하고, 행복하고, 평안하게 느껴지는 순간이었다.

● 목공동아리: 여름이 끌개차 만들기 계속_도브테일 짜맞춤 상자 조립

댓글을 달아 주세요